작성자
 
한정순
작성일
 
2012/05/14 23:59:36
조회수
1096
글제목
 
봄비
링크
 


 봄을 보낼때가 되었나 봅니다
 오늘 내리는 봄비는 작별을 고하고자 내리는듯 비소리가
 더 없이 애처롭게 들립니다
 겨울과 여름을 오가며 헤메던 봄이 이제 제 갈길을
 재촉하듯 비 소리가 처량하게 들립니다
 봄비라도 내리면 언제나 추억에 젖어 뭔지 모를
 허전함을 느끼며 외로움속에 외로움을 감추며
 억지 웃음소리도 웃어가며 방황하는 언어로 횡설수설
 이렇게 비 소리에 그리움을 얹고 머리속을 비우려 애써봅니다
 새하얀 아카시아꽃 빗줄기에 향기를 잃고 가는곳 몰라
 길가에 뒹구니 오가는 사람들 발에 밟히니 그 초라함에
 봄은 점점 멀어집니다
 화려한 꽃들은 이제 잊혀진 기억속 멀리 떠나보낸 님과도
 같은 까만 그림자로 남습니다
 봄은 언제나 우리에게 희망을 줄듯 찾아 오지만 그 희망은
 잡히지 않는 뽀얀 물안개로 나타나 그저 그렇게
 예전에 그랫듯이 시간이 지나고 날이 가니 그렇게 떠납니다
 비오는 오월의 봄비는 마음을 적시며 받쳐든 우산보다 큰
 그리움을 가슴에 묻게 하고 그렇게 떠나는가 봅니다
 아가씨 마음으로 맞이한듯한 봄이 가실때에는 50대 아줌마 맘으로
 보내는듯 그저 의미 없이 여름에게로 보냅니다
 이제 또 내년 봄에도 후년 봄에도 봄은 그렇게 올것 같습니다

 이름 |   비밀번호|  
byte 한글 400자, 영문 800자까지 등록가능합니다.
리플
 
 
 
 
TOTAL 35 [7/35]
번호 l
제목 l
작성자 l
작성일 l
조회수

287

 다녀 오겠습니다. [2]

최도영

2012/11/03

917

286

 ㅎ ㅎ웃어요~~ [1]

정선옥

2012/11/02

811

285

 ouk [2]

정선옥

2012/09/20

986

284

 이제 떠나야할것 같습니다 [2]

한정순

2012/08/26

922

283

 은퇴및임직행사 사진 우선 몇장만 올립니다 (동영상및.....

최도영

2012/07/10

1159

282

 은퇴및임직행사 사진 우선 몇장만 올립니다 (동영상및.....

최도영

2012/07/10

1162

281

 은퇴및임직행사 사진 우선 몇장만 올립니다 (동영상및.....

최도영

2012/07/10

1124

280

 때를 기다리며 [1]

김용규

2012/07/06

1119

279

 비 오는날에 [1]

한정순

2012/07/05

979

278

 비 !!!

한정순

2012/06/30

906
 

1 2 3 4 5 6  7   8 9 10  

 

 

 

 

COPYRIGHT BY ⓒ 2006 jangjachurch ALL RIGHTS RESERVED.
주소 : 156-840 서울 특별시 동작구 상도4동 236-10호 14통 10반
전화 : 02-821-5690 ~ 2 대표자명 : 담임목사 최도영
담임목사 E-mail : cdy0930@hanmail.net